google1.png
facebook.png
전체
  • 북한, 열차에서 탄도미사일2발 발사…목표 명중

    북한이 철로 위 열차에서 '북한판 이스칸데르'(KN-23)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한 것이 확인됐다. 이 미사일은 철도기반 미사일 발사체계를 이용해 발사됐다. 변칙 기동을 하는 이스칸데르 미사일의 정확도가 향상된 것으로 군과 전문가들은 추정한다. 또 북한이 각 도에 철도기동 미사일연대를 편성했음을 시...

  • 지난해 책 한권이라도 읽은 한국인 성인 비율은?

    절반도 안 돼…읽은 책은 평균 4권… 2년전의 절반 수준 한국의 성인층에서 지난 1년간 1권이라도 책 읽은 이는 전체 절반에도 미치지 못했다. 읽은 책들도 2년 전에는 7권 이상이었는데, 지난해엔 네 권 정도인 것으로 나타났다. 팬데믹 사태가 이어진 지난 1년 사이 한국 성인층 독서량은 큰 폭으로 줄어들었...

한인사회
  • 지난해 책 한권이라도 읽은 한국인 성인 비율은?

    절반도 안 돼…읽은 책은 평균 4권… 2년전의 절반 수준 한국의 성인층에서 지난 1년간 1권이라도 책 읽은 이는 전체 절반에도 미치지 못했다. 읽은 책들도 2년 전에는 7권 이상이었는데, 지난해엔 네 권 정도인 것으로 나타났다. 팬데믹 사태가 이어진 지난 1년 사이 한국 성인층 독서량은 큰 폭으로 줄어들었...

  • 코로나로 한인가정 불화 갈수록 심화

    뉴욕가정문제연구소 688건 상담통계 결과 가정문제연구소(소장 레지나 김)가 ‘2021년 상담통계’를 발표했다. 이 발표에 따르면 부부 간의 불화로 상담 받은 건수는 전체 상담건수 688건 가운데 45건을 기록해 2번째로 많았다. 부모와 자녀간 갈등 관련 상담 역시 25건이었다. 대표적인 상담사례는 아래와 같다....

미국사회
  • 뉴욕주 퇴거 유예 조치 1월 15일 종료

    영세 세입자 수십만명 무더기 퇴거 사태 발생 우려 뉴욕주의 주거용 및 상업용 세입자 퇴거 유예조치가 더 이상 연장되지 않고 결국 15일을 기해 종료된다. 뉴욕주에서는 코로나19 사태가 발생한 후 피해를 입은 세입자 지원을 위해 퇴거유예 조치를 지난해 8월 말까지 첫 시행한 이후 이를 다시 올해 1월15일까지 연장했지...

  • 미국병원들, 사상 최대 입원환자에 비상…하루 평균 신규확진 81만명

    오미크론 변이로 인해 미국에서 코로나19 입원 환자가 최고 수준으로 증가하면서 의료체계에 비상이 걸렸다. 13일 기준 일주일간 하루 평균 신규 코로나19 확진자를 약81만명으로 자체 집계했다. 하루 평균 확진자가 80만명을 넘긴 것은 처음이다. 2주 전과 비교하면 2.33배로 늘었는데 여전히 폭발적인 증가세다. 미국에서...

한인경제
  • 서울 전셋값 급등하자…월세 거래 급증

    작년 12월 서울 아파트 월세 비중 42% 사상 최고 지난해 12월 서울 아파트 월세 거래 비중이 집계를 시작한 후 역대 가장 높은 수준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매매나 전세 가격 인상을 감당하지 못하는 세입자 상당수가 월세나 반(半)전세 등으로 갈아탔기 때문으로 보인다. 14일 서울부동산정보광장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

  • 美정부, 텍사스에 반도체 공장 짓는 삼성에 10억불 세제 혜택

    미국⋅중⋅일본 등은 반도체 기술 개발과 생산 시설 유치에 막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반도체 공급망을 외부에 의존해서는 인공지능·5G·자율주행차·빅데이터 같은 미래 산업의 주도권을 빼앗길 수밖에 없다는 판단에서다. 미국은 지난해 반도체를 국가 전략 산업으로 지정하고 미국 인...

미국경제
  • 코로나 19 사태동안 美 비대면-디지털 창업 사상 최대…작년 111조원

    팬데믹 위기가 스타트업 기회… 美창업 55% 급증…원격근무 등으로 창업 러시 청년 2명이 창업한 테이크아웃 커피점 블랭크스트리트의 한 점포. 인스타그램 미국에서 팬데믹 시대 라이프스타일에 맞춘 창업 붐이 일어나고 있다. 미국 뉴욕 기반의 스타트업 ‘블랭크스트리트’는 겉보기에는 특별할 ...

  • 5G 탓에 착륙 못하는 美항공업계 불만…95조 쓴 통신업계는 발끈

    대형 통신회사들, “5세대 이동통신 런칭 미뤄달라”는 연방교통장관의 요청도 거절 5G(5세대 이동통신)의 서비스 개시를 둘러싸고 미국 통신업계와 항공업계가 연초부터 충돌하고 있다. 미국 대형통신사 버라이즌과 AT&T가 지난 5일부터 3.7~4.2㎓의 주파수 대역을 일컫는 C밴드 5G 와이어리스 서비스를 시...

국제사회
  • 북한, 열차에서 탄도미사일2발 발사…목표 명중

    북한이 철로 위 열차에서 '북한판 이스칸데르'(KN-23)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한 것이 확인됐다. 이 미사일은 철도기반 미사일 발사체계를 이용해 발사됐다. 변칙 기동을 하는 이스칸데르 미사일의 정확도가 향상된 것으로 군과 전문가들은 추정한다. 또 북한이 각 도에 철도기동 미사일연대를 편성했음을 시...

  • “중국, 중앙당 기조와 다르면 개봉 불가”

    중국 영화에 대한 정부의 통제 더욱 심해졌다 중국 베이징 도심의 한 영화관. 상영 중인 영화 6편 가운데 ‘매트릭스: 리저렉션’을 제외한 5편이 중국 영화였다. 중국 매체들은 이날 음력설을 앞두고 주목되는 영화로 중국 영화인 ‘장진호’의 속편과 ‘저격수’를 꼽았다. 6·25 전...

칼럼/오피니언
  • 매일 이것 한 잔…눈 맑아지는 비법

    ◇결명자차: '눈을 밝게 해주는 씨앗'이란 뜻을 가진 결명자는 카로틴 성분이 풍부해 눈의 피로 해소를 돕는다. 충혈을 완화하고 시신경을 강화하는 효과가 있어 녹내장·백내장·야맹증 예방에도 도움이 된다. 결명자에 들어 있는 안트라퀴논 성분은 변비를 완화하고 위장을 건강하게 하는 효능이 있다...

  • 집중력 떨어지고 자꾸 깜빡 잊는 이유?

    1. 호르몬 문제: 만약 생리가 끝날 때가 되었다면 폐경전후 증후군이 시작된 것으로 봐야 한다. 전문가들은 “에스트로겐 호르몬이 줄어들기 때문”이라고 말한다. 특히 홍조나 밤에 땀을 흘리는 등 다른 징후가 있을 경우 단기 호르몬 대체 요법을 받으면 상태가 나아진다. 2. 특정 성분 부족: 정신이 오락가락...

사람/인물
  • 앤드루 왕자 성폭행 의혹에…영국 여왕, 전하 호칭과 군 직함 박탈

    미성년자 성폭행 의혹으로 재판을 받고 있는 영국 앤드루 왕자에 대해 영국 왕실이 ‘전하’ 호칭을 사용할 수 없도록 하고 군 직함도 박탈했다. 영국 왕실은 이날 성명을 통해 “여왕의 승인과 동의에 따라 요크 공작(앤드루 왕자)의 군 직함과 왕실 후원자 자격 등이 여왕에게 반환됐다”고 밝혔다. ...

  • 재산 115조원…‘바이낸스’ 창업자, 아시아 최고 부호 올랐다

    가상화폐 시장의 급성장으로 세계 최대 가상화폐 거래소 ‘바이낸스’의 설립자인 중국계 캐나다인 자오창펑(45)이 아시아 최고 부호 겸 세계 11위 부호가가 됐다. 자오의 재산은 약 115조 원으로 기존 아시아 최고 부자였던 인도 통신재벌 무케시 암바니 릴라이언스 인더스트리 회장(65)을 넘어섰다. 지난해 바이...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