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요즘 미국에서 2년제 대학이 뜬다…구글·액센추어도 채용 대폭 늘렸다

    사립 4년제 등록금의 10%, 자동차수리 배워 6만달러 번다…어설픈 4년제는 줄줄이 퇴출 미국에는 ‘커뮤니티 칼리지’라고 부르는 2년제 대학이 있다. 실무·기술 위주 교육을 실시하고 2년제라는 점에서 한국의 전문대와 비슷하다. 지...
    Date2023.07.22 Views4655
    Read More
  2. 미국인들의 교회 신뢰도 32%...역대 최저 수준

    최저 신뢰도…대법원(27%), 신문사(18%), 사법기관(17%), 의회(8%) 교회에 대한 미국인의 신뢰도가 매우 낮은 수준에 머물고 있다. 여론 조사 기관 갤럽은 1973년부터 교회를 포함한 주요 기관에 대한 미국인의 신뢰도를 조사해 오고 있는데 교회에 대...
    Date2023.07.22 Views4817
    Read More
  3. 셀프 주유 금지, 50개주 중 뉴저지만 유일

    오리건주의회가 최근 셀프 주유를 전면 허용하는 내용의 법안을 통과시키자, 뉴저지가 미 전국에서 유일하게 셀프 주유를 금지하는 주가 됐다. 오리곤주에서는 휘발유를 넣어주는 직원 1명을 두는 조건으로 고객의 셀프 주유를 허용하는 법이 주의회에서 통과...
    Date2023.07.15 Views5274
    Read More
  4. 작가에 이어 영화배우 파업에 할리우드 마비…경제손실 40억불 우려돼

    할리우드 배우들이 파업에 돌입하겠다고 선언하면서 미국뿐 아니라 전 세계 영화 산업이 큰 타격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미 작가조합(WGA)이 이미 두 달 넘게 파업을 벌이고 있는 상황에서 배우들까지 가세하면서 할리우드는 거의 마비될 위기에 놓여 있다....
    Date2023.07.15 Views4900
    Read More
  5. 미국 1인 가구 29% 사상 최고…여성 경제적 자립·결혼 기피 현상

    혼자 사는 미국인 노인들의 건강상태 나빠지고, 경제침체 우려…대책 필요 미국의 1인 가구 비중이 30%에 육박해 사상 최고치를 기록한 것으로 파악됐다. 미연방센서스국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 미국의 1인 가구는 전체 가구 수의 29%를 차지했다. 2020...
    Date2023.07.15 Views5257
    Read More
  6. 美 2200만명이 빠져든 스포츠 <피클볼> 열풍… 보험사는 치료비로 울상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창업자는 작년 7월 블로그에 피클볼을 하는 영상을 올렸다. 게이츠는 “나는 이 웃기는 이름의 생소한 스포츠를 50년 전부터 즐겼다”며 “내가 가장 즐기는 취미가 이제는 미국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스포츠가 ...
    Date2023.07.15 Views5204
    Read More
  7. 1개당 10만불 가치…美 농장 팠더니 남북전쟁 때 묻혔던 금화가 가득

    켄터키주의 한 농장에서 발견된 동전들. /NGC 미국의 한 농장에서 남북전쟁 때 묻혔던 것으로 추정되는 금화와 은화가 700여개 발견됐다. 총 가치는 아직 책정되지 않았지만, 발행 연도와 종류에 따라 동전 하나 가치가 10만불에 달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Date2023.07.15 Views4944
    Read More
  8. No Image

    미국에 눌러앉는 ‘오버스테이’ 불법체류자 급증

    지난해 85만명 최다…한국인도 4,600여명, 무비자 지위 위태 무비자 및 비이민비자로 미국에 들어온 뒤 비자 기한 내에 출국하지 않고 미국에 눌러앉는 ‘오버스테이’ 불법 체류자수가 지난해 85만 명 이상으로 사상 최다를 기록했다. 이중 ...
    Date2023.07.15 Views5119
    Read More
  9. 미연합감리교(UMC), 동성애 문제로 탈퇴 급증

    지난 4년간 총 6천개 넘어…상반기만 4천개 탈퇴 지난 4년 동안, 동성애를 둘러싼 분열로 인해 미국 연합감리교회(UMC)를 탈퇴한 교회의 수가 6,182개나 됐다. 이는 2019년 이후 UMC에서 탈퇴한 모든 교회가 포함된 수치이며, 그중 2022년에 1800개 이...
    Date2023.07.15 Views4724
    Read More
  10. No Image

    뉴욕주 경찰관 증원 모집…이달부터 시행

    뉴욕주경찰 모집이 확대될 전망이다. 또 뉴욕주경찰의 채용시험 응시 연령 상한이 현행 29세에서 34세로 늘어났다. 이에 따라 7월부터 주경찰채용시험의 응시 자격은 ▲미 시민권자 ▲20~34세 ▲고등학교 졸업장 또는 검정고시(GED) 통과 학력 등으로 개편된다. ...
    Date2023.07.02 Views4691
    Read More
  11. 뉴욕의 식당 및 델리 쓰레기, 밀폐형 컨테이너 쓰레기통에 담아 버려야

    뉴욕시 청소국, 8월 1일부터 관련 규칙 시행…쥐 퇴치운동 확대…쥐는 감소추세 뉴욕시 식당이나 식품 관련 업체들은 8월부터 쓰레기봉투를 길가 대신 컨테이너에 담아 배출해야 한다. 에릭 아담스 뉴욕시장은 기자회견을 열고, 8월 1일부터 식당...
    Date2023.07.02 Views4612
    Read More
  12. 린다 이(23선거구), 줄리 원(26선거구) 본선거 진출

    19선거구 크리스토퍼 배 후보는 124표차로 박빙 2위 기록 순위투표 집계에 아직 희망…퀸즈검사장 멜린다 캐츠 승리 사진] ‘2023 뉴욕시의원 예비선거’에 출마한 린다 이 의원과 줄리 원 의원이 큰 표차로 승리를 거두며, 11월 본선거 진출...
    Date2023.07.02 Views4484
    Read More
  13. 뉴욕시, 상습 주차위반 차량 강제견인

    1년내 3회이상 티켓 받으면 견인…두번째 벌금 100불 뉴욕시의회가 도로 주차규정을 상습 위반한 차량들을 강제 견인하는 방안을 추진한다. 이 법안은 교대주차규정(Alternate Side Parking Rule) 위반으로 티켓을 발부받은 차량이 첫 티켓 발부일 기준...
    Date2023.07.02 Views4919
    Read More
  14. 뉴욕·뉴저지 한인 10명중 6명은 1세대

    뉴욕·뉴저지 한인 10명중 6명은 1세대 퀸즈 72.4%,NJ 팰팍 74.3% …한인지역일수록 높아 뉴욕과 뉴저지 한인 인구에서 여전히 1세대가 차지하는 비중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방센서스국의 아메리칸커뮤니티서베이(ACS)에 따르면 2021년 기준 ...
    Date2023.06.24 Views5150
    Read More
  15. 이민국 사칭 보이스피싱 주의…돈세탁 혐의, 체포 협박 등 스캠 사기

    연방 이민 당국을 사칭한 보이스피싱이 최근 들어 성행하고 있는 가운데 한인들을 대상으로도 사기 전화들이 걸려오고 있어 이에 대한 주의가 요망된다. 미주 한인 커뮤니티 사이트 ‘미시 USA’에는 최근 ‘너무 무서운 스캠 콜 다들 조심하...
    Date2023.06.24 Views5476
    Read More
  16. 뉴욕주 아동복지 수준 하위권…30위 기록

    뉴욕주의 아동복지 수준이 전국 30위를 기록해 정책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지적됐다. 애니 E. 캐이시 재단 보고서에 따르면 뉴욕주의 아동복지는 건강과 교육 부문에서 각각 전국 9위와 16위를 기록해 상위권에 들었다. ‘재정적 만족’과 ‘...
    Date2023.06.24 Views5074
    Read More
  17. 하버드대, 기부금 특혜입학 논란에 진땀…기부자 가족 합격률 40% 넘어

    미국 대학 졸업 시즌을 맞아 아이비리그 명문 하버드대 내에서 ‘H-폭탄(H-bomb)’을 경계하라는 학내 여론이 높아지고 있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보도했다. ‘H-폭탄’은 하버드대에 재학 중이거나 졸업한 이력을 외부에 적극적으로 알리...
    Date2023.06.24 Views5077
    Read More
  18. 맥도널드는 햄버거 업소가 아닌, 부동산업?

    존 리 행콕 감독의 영화 ‘파운더’(The Founder·2016년)는 ‘누가 맥도널드를 창업했는가’라는 화두를 던진다. 1940년 맥도널드 형제는 캘리포니아에 식당을 열고 표준화한 햄버거를 최대한 빠르게 만들었다. 이 작은 식당에서 ...
    Date2023.06.23 Views4886
    Read More
  19. 성범죄자 사망 4년 됐지만…미국은 끝까지 연루자까지 단죄한다

    미최대은행, 미성년자 성범죄자 피해자들에 2억 9천만불 지급합의 미국 최대 은행인 JP모건체이스(JP모건)가 조직적 미성년자 성범죄자 제프리 엡스타인과 연루된 사건 피해자들에게 2억9000만달러를 지급하기로 합의했다. 억만장자 투자자였던 엡스타인은 성...
    Date2023.06.17 Views4968
    Read More
  20. 뉴욕주, 보편적 우편투표 영구 허용

    뉴욕주 상·하원 관련 법안 통과, 주지사 서명 확실 앞으로 뉴욕주에서는 모든 유권자들이 원한다면 우편으로 투표할 수 있게 될 예정이다. 뉴욕주의회에 따르면, 주 상·하원은 회기 종료를 앞두고 관련법을 잇달아 통과시켰다. 이 법안은 뉴욕...
    Date2023.06.17 Views5016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 211 Next
/ 211

로그인

로그인폼

로그인 유지